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7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마리암’에게 천개의 찬란한 태양은 정말 뜰까?
얼마 전 신문에 교실에서 책 보는 학생은 왕따를 당한다 라는 기사를 본적이 있다.일부 특이한 경우를 확대 해석 사회적 이슈를 만들어 보려는 기자의 의도가 다분하지만 책을 읽지 않는 사회 분위기가 학생들까지 전이 됐다는 의도에 공감되는 신문 기사다.그럼
송승화 기자   2015-12-08
[오피니언] 누군가 절대 용서 할 수 없을때 읽으면 좋은책!!
책의 많은 장르중 가장 좋아 하는 분야는 소설이다. 이유는 많지만, 소설 속에 나오는 주인공들과 그 주변인들의 삶과 다양한 성격, 직업, 행동과 취미를 간접 경험 할 수 있으며, 주인공들의 각종 직업들은 삶을 살아가는 세상속에서 유용하게 써먹을 때가
송승화 기자   2015-12-04
[오피니언] 100권 구입해서 나눠 주고 싶은 책
모든 사물과 사고에 대한 편식은 개인을 위험에 빠지게 하며 편협한 사고를 만들 수 있어 편식, 편중, 편협, 편파와 같은 행위는 고등교육을 받은 사람은 금해야 할 정신으로 언제나 좌, 우의 입장을 견지 해 올바른 판단을 내려야 한다고, 생각해 왔다.독
송승화 기자   2015-12-01
[오피니언] 차별화된 호텔식 ‘고향마을’ 임대 수익 꾸준
위치선정, 엘리베니터 설치, 고급 인테리어 관건지난 2012년 7월 1일 세종특별자치시 출범과 함께 급증한 원룸 등 다가구주택이 현재 1만여가구로 대부분 공실로 임대자가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향후 1년후 경매물건이 대거 발생할 것이라는 소문
박승철 기자   2015-10-15
[오피니언] 기자수첩
세종매일은 세종교육청에 대해 최교진 교육감을 비롯해 비서실, 각 과별로 다양한 문제점을 약 7개월에 거쳐 지속적으로 게재해 왔다.그러나 최교진 교육감은 지적기사에 대한 불만의 표시인지 취재기자의 만남을 차단하고 10여차례 면담을 요청했으나 아직까지 한
박승철 기자   2015-09-10
[오피니언] [기고] ‘우편번호가 새롭게 바뀐다’
국가기초구역번호(5자리) 새 우편번호 사용 우편번호의 역사는 1941년 독일에서 최초로 시작하여 현재 전 세계 191개 국가에서 사용하고 있으며, 우리나라는 1970년 7월 1일 처음으로 5자리 우편번호가 사용되었
세종매일   2015-07-21
[오피니언] 조관식 국회 입법정책연구회 상임부회장
조관식 국회 입법정책연구회 상임부회장은 7월 21일 오후 3시 세종시청에서 열리는 세종시 산림발전 정책세미나에 참석, 7월 23일 오후 1시 30분 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되는 ‘15년 양성평등주간기념식’과 제4회 세종시 여성대회에 참석한다.
박승철 기자   2015-07-21
[오피니언] 중부대학교 교수 최태호 <기고>
선진국도 명문고는 있다.연일 세종시 고교평준화문제가 화두가 되고 있다. 언제부터 고교평준화가 이렇게 중요한 이슈가 되었는지 모르겠다.세종시 교육은 달라야 한다. 세상과 동일한 방법과 동일한 교육환경으로는 세종시는 살아남을 수 없다.시설면에서는 세계 최
박승철 기자   2015-07-09
[오피니언] 고교평준화보다 시급한 것은 공교육 살리기
대학에서 가르치기 시작한 것이 20년 가까이 되었다. 그 전에는 중·고교에서 14년을 근무했다. 요즘 세종시 고교입시평준화문제로 설왕설래하는 것을 본다. 필자는 고입시험을 치르고 진학한 세대다. 그 당시 입학시험 공부에 열을 올리지는 않았던 것 같다.
박승철 기자   2015-06-22
[오피니언] 적정한 타이어 관리, 안전의 약속
지난 5월 당진대전고속도로를 달리던 한 승합차의 타이어가 터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중심을 잃은 승합차는 옆 차선을 주행하던 차와 충돌했고, 부딪친 차량이 옆으로 넘어지면서 4명이 다치고 고속도로는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차량을 운행하면서 타이어 관리에
박승철 기자   2015-06-22
[오피니언] 장마철 철저한 사전대비로 호우 피해 예방하자...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확산으로 온나라가 떠들썩하다.보건복지지부등 관계당국의 초기 안이한 대처가 상황을 더욱 악화시킨것 아니냐 하는 것이 국민여론이다.초기에 대처를 잘 했더라면 이렇게까지는 확산되지 않았을 텐데 국민들의 고통이 덜 했을 텐데 하는
세종매일   2015-06-09
[오피니언] 스마트폰 몰래 촬영 당신의 미래 망친다
여성의 다리 부위를 스마트폰으로 촬영하다가 발각되어 체포되는 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있다.사례를 보자며 한 남성이 여성의 다리를 촬영하다가 체포된 적이 있는데, 더욱 놀란 것은 그 남자가 들고 있던 스마트폰에는 여러 장소의 지하철역 계단과 에스컬레이터를
세종매일   2015-06-09
[오피니언] 경찰의 문안순찰은 ‘감성치안’이다
지난 3월 초부터 경찰에서는 전국적으로 새로운 순찰방식을 실시하고 있는데 그것은 바로 주민접촉형 문안순찰이다.문안순찰은 기존 차량위주의 경찰활동에서 벗어나 발로써 주민들을 직접 찾아가 안전을 확인하고 안부를 묻는 등 일상적인 대화를 통하여 경찰에 대한
세종매일   2015-05-13
[오피니언] 이춘희 세종시장
정론직필로 지역사회를 이끌어 온 세종매일 창간 21주년을 17만 세종특별자치시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합니다.세종매일은 그동안 주요 이슈가 있을 때마다 명쾌한 해법을 제시하고, 정보의 홍수 속에서 다양한 정보를 온·오프라인을 통해 신속하게 제공해 독자의
세종매일   2015-04-21
[오피니언] 임상전 세종시의회 의장
안녕하십니까? 세종특별자시의회 의장 임상전입니다. 우리 고장을 대표하는 지역신문인 세종매일의 창간 21주년을 18만여 세종시민과 더불어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그동안 세종매일은 1994년 연기신문으로 창간한 이래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지역사회의 음지
세종매일   2015-04-21
[오피니언] 임영이 세종문화원장
세종시 지역 언론의 선두주자이며, 시민들의 소통과 화합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세종매일의 뜻 깊은 창간 21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아울러 지난 21년간 지역 언론으로서 역할을 다 하기 위해 노고를 아끼지 않은 세종매일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와 격려
세종매일   2015-04-21
[오피니언] 한종률 (사)대한노인회 세종시지회장
세종시민의 눈과 귀가 되기 위해 지역 현장에서 무단한 노력을 하고 있는 세종매일의 창간 21 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세종시가 대한민국의 제2의 행정수도로 자리 잡고 있는 현재 세종시에서의 언론의 중요성은 그 어느 도시에서 보다도 세종매일의 언론
세종매일   2015-04-21
[오피니언] 세종시 행복도시에서의 올바른 112 신고요령
지난 해 말 기준 세종특별자치시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내 인구수는 59,098명이고 공무원, 청사 민원인, 건설 노동자 등 일일 유동인구가 5만명이 넘는다.이곳 행복도시 특성상 아파트 등 공동주택이 대다수를 차지하고 있고 지난해 16,698
세종매일   2015-01-09
[오피니언] 환자를 위한 의료인의 윤리지침과 행동
최근 의료인의 수술실 생일파티 사건이 있었다. 의료인으로서 갖추어야 할 전문직윤리를 상실한 일부 의료인들의 개념 없는 행동이 국민들과 동료 의료인들의 분노를 일으키고 있다.일부에서는 수술실에 감시카메라를 설치하자는 극단적인 주장까지 제기되고 있다. 사
세종매일   2015-01-06
[오피니언] 보편적 서비스, 우정사업의 존재 이유
보편적 서비스, 사전적 의미는 누구에게나 골고루 평등하게 제공되는 서비스라고 되어있다.남녀노소는 물론 지역에 관계없이 똑같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공기관이 바로 우체국이다.대전에서 세종시에 보내는 우편물이나 대전에서 제주도로 보내는 우편요금은 똑같이 3
세종매일   2015-01-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특별자치시 조치원읍 충현로 28, 대산빌딩 202호  |  대표전화 : 044) 867-6676~7  |  팩스 : 044) 862-0030
등록번호 : 세종, 가00007   |  발행인 : 주식회사 세종매일 이평선  |  편집인 : 이평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평선
Copyright © 2018 세종매일. All rights reserved.